드디어 공개된 모하비 더 마스터, 주요 특징은?
드디어 공개된 모하비 더 마스터, 주요 특징은?
  • 최정필 기자
  • 승인 2019.09.05 14: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하비 더 마스터 / 사진제공 : 기아자동차
모하비 더 마스터 / 사진제공 : 기아자동차


국산 대형 SUV 기아자동차 모하비가 새로운 모습으로 돌아왔다. 
 
기아자동차는 5일(목) 인천 중구에 위치한 네스트 호텔에서 모하비 더 마스터의 공식 출시행사를 갖고 판매를 시작했다. 
 
이번에 출시된 신형 모하비는 지난 3월 서울모터쇼에서 공개한 콘셉트카 ‘모하비 마스터피스’를 기반으로 했다. 강력한 동력 성능과 새로운 디자인이 적용됐다. 
 
신형 모하비에 붙은 ‘더 마스터’라는 별칭이 붙었다. 특정 능력이나 기술에 전문성을가진 사람을 일컫는 단어다. 정통 SUV의 특징을 갖추고 독자적인 브랜드를 이어온 모델에 어울리는 단어라는 것이 관계자의 설명이다.  

모하비 더 마스터 / 사진제공 : 기아자동차
모하비 더 마스터 / 사진제공 : 기아자동차

 V6 3.0ℓ 디젤 엔진, 전자식 4WD, 프레임바디의 조합
 
신형 모하비는 강성이 높고 비틀림에 강한 프레임 바디에 V6 3.0ℓ 디젤 엔진이 탑재됐다. 정통 오프로드 SUV의 가치를 지키면서도 강력한 성능으로 다양한 매력을 품었다는 것. 
 
8단 자동변속기가 함께 탑재됐다. 이를 통해 최고출력 260마력(PS) 최대토크 57.1kg.m을 발휘한다. 복합연비는 9.4kg/ℓ(18인치 타이어 기준)다.
 
여기에 험로 주행모드(터레인 모드, Terrain Mode)가 더해진 전자식 4WD를 통해 여러 환경에서 최적의 주행 성능을 발휘한다. 
 
험로 주행모드는 진흙(MUD)과 모래밭(SAND), 눈길(SNOW) 등 3가지 모드를 지원한다. 이와 함께 차동기어 잠금장치와 저단기어를 사용해 최적의 주행성능을 발휘한다는 것이 회사의 설명이다. 
 
뒷 바퀴의 쇼크업소버의 장착 각도를 변경하는 등 서스펜션 구조 역시 개선됐다.  또한 바디와 섀시를 연결하는 고무 마운팅을 바꾸는 등 상품성 개선을 통해 안정감 있고 편안한 승차감을 구현했다는 것이 회사의 설명이다. 
 
아울러 ▲대쉬 패널 강성 보강 ▲히터 호스 개선 등을 통해 실내로 유입되는 엔진 가속 소음 및 진동을 개선해 6기통 디젤엔진의 정숙성을 강화했다.  

모하비 더 마스터 / 사진제공 : 기아자동차
모하비 더 마스터 6인승 모델 실내 / 사진제공 : 기아자동차

◆ 첫 선 보이는 6인승 모델, 강화된 편의품목으로 상품성 UP
 
그동안 판매된 5인승 및 7인승 모델에 이어 6인승 모델도 새롭게 선보였다. 2열 좌석에 2인 독립 시트를 적용해 선택폭을 넓힌 것. 열선 및 통풍 시트를 탑재하고 각도 조절식 암레스트를 배치하는 등 2열 좌석의 편의성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2열 시트에 장착된 스마트 원터치 워크인 버튼을 통해 3열의 탑승 편의성을 높였다. 또한 트렁크에 위치한 원터피 폴딩 버튼을 통해 버튼 조작만으로 2열을 간편하게 접을 수 있다. 
 
이 외에도 다양한 편의 품목을 적용해 편의성도 강화했다. ▲버튼 하나로 고성능 필터와 이온 발생기를 통해 실내 공기질을 정화시키는 공기 청정모드 ▲터널에 들어갈 때 자동으로 외부 공기를 차단해 주는 외부공기 유입 방지 제어 ▲외부 기온과 사용자 설정 온도에 따라 실내 공조, 시트, 히티드 스티어링 휠을 자동으로 조정해주는 운전석 자동 쾌적제어 시스템 등이 적용됐다. 
 
스마트 키를 몸에 지니고 차량 뒤쪽에 약3초간 서 있으면 뒷문이 열리는 ‘스마트 파워 테일 게이트’를 적용했으며 안전하차보조 경고음(SEA, Safe Exit Assist)을 장착해 탑승하는 모든 사람의 편의와 안전을 살폈다.

 

모하비 더 마스터 / 사진제공 : 기아자동차
모하비 더 마스터 실내 / 사진제공 : 기아자동차

또한 고속도로 주행 보조, 내비게이션 기반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 등 드라이브 와이즈를 전 모델에 기본 탑재했다.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 (정차&재출발 기능 포함, SCC, Smart Cruise Control) ▲내비게이션 기반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NSCC, Navigation-based Smart Cruise Control) ▲고속도로 주행보조(HDA, Highway Driving Assist)가 기본 적용됐다. 
 
이 외에도 ▲전방 충돌방지 보조(FCA, Forward Collision-Avoidance Assist) ▲차로 유지 보조(LFA, Lane Following Assist) ▲차로 이탈방지 보조(LKA, Lane Keeping Assist) ▲후방 교차 충돌방지 보조(RCCA, Rear Cross-traffic Collision-avoidance Assist) ▲후측방 충돌 방지 보조(BCA, Blind-spot Collision-Avoidance Assist) ▲운전자 주의 경고(DAW, Driver Attention Waring) ▲하이빔 보조(HBA, High Beam Assist) 등 플래그십 SUV다운 다양한 안전장비를 기본 장착했다. 

모하비 더 마스터 / 사진제공 : 기아자동차
모하비 더 마스터 / 사진제공 : 기아자동차

◆ 사전계약 7000대, 가장 선호하는 트림은?
 
신형 모하비는 8월 21일(월) 사전계약 시작 이후 보름동안 약 7000대가 사전계약됐다. 10년만에 출시된 완전변경모델인 만큼 많은 이들이 오랫동안 기다렸다는 분석이다.
 
회사 관계자의 설명에 따르면 사전계약의 90%가 상위 트림인 마스터즈를 선택했다. 다양한 편의 및 안전장비가 기본 장착된 높은 상품성을 선호한다는 것. 외장 색상 역시 검은색 계열의 오로라 블랙 펄이 60%를 차지하는 등 고급스러우면서도 강인한 이미지가 적중했다는 평가다.
 
한편 신형 모하비의 가격은 5인승 플래티넘 트림 4700만원, 마스터즈 트림 5160만원, 6인승 플래티넘 4793만원, 마스터즈 5253만원, 7인승 플래티넘 4764만원, 마스터즈 5224만원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